언제부터 산악 자전거 타기가 이렇게 힘들어졌나요? 저희가 생각하기엔, 자전거를 탈 때의 즐거움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누구에게나 주어진 권리인데 말입니다. 페달은 한 번 한 번 밟을 때마다 즐거워야 합니다. 여러분이 단일 트랙을 달리든, 모래, 혹은 눈길 위를 달리든, 팻보이는 항상 여러분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할 겁니다. 5인치 폭 타이어, 경량화 M4 알루미늄 프레임, 간결한 핸들링과 장거리에 안성맞춤인 랙 마운트. '빨리 안 오고 뭐하세요?' 라는 질문이 저절로 나올 것입니다.

구분
0 개가 검색되었습니다.
분류 방법